아크로스
비상장 기업
주주토론방 현재가/차트 기업개요 공시/전자공시 빨간색매물검색
· 게시물 작성시 매매게시물, 허위사실유포, 욕설, 비방, 광고성, 뉴스무단복제(기타저작권) 등은 삭제 및 IP 차단합니다.
· 당사는 장외매매 및 거래에 일체 관여하지 않으며 38직원을 사칭해 거래를 하는 경우 신고해 주십시오.(38법무팀) 
· 게시판 이용 안내 및 저작권관련 공지사항
제목 : [아크로스]아이콘 과거 기사에 시가총액 5000억정도 가치가 있다고 합니다.
글쓴이 : 과거기사 작성일 : 2019-04-11 17:51:10 조회수 : 848       추천수 : 1
NICE 기업정보 보기     

2016년 휴젤 자회사 상장추진 기사가 있습니다.
그당시 이익도 현재보다 적었는데 시가총액을 5000억으로 추정한다고 합니다
현재 시가총액 1600억 수준은 아주 투자매력이 있네요.

휴젤, 자회사 아크로스 상장 추진
필러 제조 자회사, 스틱인베스트 지분율 40%…FI 엑시트 위해 상장 필요

몸값을 낮춰 상장한 휴젤이 자회사인 아크로스의 상장도 추진할 것으로 보인다. 휴젤은 신사업인 필러 사업에 진출하면서 자회사 아크로스를 설립했고 스틱인베스트먼트로부터 자금을 유치했다. 스틱인베스트먼트의 엑시트를 위해서라도 기업공개(IPO)가 필요하다는 분석이다.
보톡스 업체로 유명한 휴젤은 지난해 말 상장을 마무리했다. 희망 공모가 밴드를 19만~21만 원으로 제시했지만 수요예측에 실패하며 공모가를 밴드 하단에도 미치지 못하는 15만 원으로 결정했다. 공모 주식도 45만 주에서 36만 주로 줄여 공모 규모가 855억~945억 원에서 540억 원으로 급감했다.
성공적 상장에 실패한 휴젤은 자회사 아크로스도 상장을 추진해 자존심 회복에 도전한다. 아크로스는 휴젤이 보톡스 개발 이후 신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필러 제조와 판매를 담당하고 있다. 아크로스는 '더채움'이라는 브랜드로 2014년 5월부터 필러 제품을 유통하고 있다. 더채움의 시장점유율은 업계 5위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휴젤은 2013년 8월 유상증자를 통해 47.6%의 지분을 확보했다. 상장 전인 지난해 9월에는 11% 지분을 추가로 취득해 지분율이 58.6%로 확대됐다. 나머지 40%는 스틱인베스트먼트가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재무적투자자(FI)인 스틱인베스트먼트와 휴젤과의 계약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FI의 엑시트를 위해서는 상장이 필수적이라는 분석이다. 휴젤 관계자는 "아크로스 상장이 당장 이뤄지지는 않지만 스틱인베스트먼트의 엑시트를 위해서라도 IPO는 필요하다"고 밝혔다.
아크로스는 지난해 3분기까지 145억 원의 매출액과 87억 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순이익은 78억 원을 기록했다. 연환산 순이익 104억 원에 보톡스·필러 업체인 메디톡스와 휴메딕스의 평균 주가수익비율(PER) 50배를 적용하면 상장 후 몸값은 5000억 원에 달할 수 있다는 분석이다.



코멘트달기  
화살표(◀ ▶)를 클릭하시면 더 많은 아이콘이 표시됩니다.
이전보기

다음보기
   
이전글   [아크로스] 올해는 상장한다고 하나요?
다음글   [아크로스] 휴젤 주가 벌써 417000원

아크로스 주주토론방,아크로스 기업개요,아크로스 현재가,아크로스 주가,아크로스 관련뉴스,아크로스 주식,아크로스 기업가치,아크로스 실적,아크로스 주당순이익,아크로스 매출,아크로스 상장,K-OTC시장,장외시장,비상장시장,장외주식,비상장주식,소액주주,주주동호회,주주게시판,공모,소액공모,장외시황,비상장주식시세,주식차트,주가,비상장주식거래,시세정보,소액주주모임,프리보드,3시장,코스콤,코넥스,제주식3시장,KONEX,KOSCOM,팍스넷,KOSDAQ,KOSPI,장외주식사이트,소액주주모임,비상장주식거래사이트,K-OTC38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가입
38 Best 주주동호회 순위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정보제공윤리정책
코넥스38 로고
Copyrightⓒ 1999-2018 (주)38커뮤니케이션.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등록번호 : 108-81-21496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19-1912호